심심해서 그려보았다.






언제나 시간은 흐른다.




세월이 흘러가는 속도는 나이를 먹어감에 따라


점점 더 빨라지고 있다.




분명 그렇게 느껴진다.




늘 그렇듯 새해가 찾아왔고


2014년이 되었다.

반응형